현재 아침편지 가족은 3,819,225 명입니다.

2018년 7월 21일 독자가 쓴 아침편지

천국 귀

그가 나를 진짜 좋아하는지 아닌지
이야기를 나눠보면 금방 알게 됩니다.
시시콜콜한 이야기도 열심히 재미있게 들어주는 사람이면
틀림없이 나를 좋아하는 것입니다. 그런 그가 나에게는
'천국 귀'를 가진 사람입니다. '천국 귀'는 귀를 여는 게
아닙니다. 마음을 여는 것입니다. 좋다, 나쁘다,
판단의 틀은 내려놓고 말 없이 마음을 열면
모든 것이 들립니다. 그의 기쁨도
아픔도 들립니다.


- 고도원의《더 사랑하고 싶어서》중에서 -



* 환자를 치료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
지식도 의료기기도 아닌 귀를 여는 것입니다.
환자의 증상과 아픔이 담긴 이야기를 온전히 들을 수 있도록
이 때도 '천국 귀'가 필요합니다. 더 나아가 병원 없는 세상을
꿈꾸려면 모든 분들께서 자기 자신의 몸과 마음의 문을
열어야 합니다. 마음의 문을 열고 우리 몸 속 세포의
이야기를 들어보세요. 그것이 가장 정확한
치유로 가는 길입니다.

느낌한마디

스티콘 선택
쓰기

×

고도원 로그인박옥진

2018.07.22 08:05

고운하루 공운글 감사합니다

노현주

2018.07.21 23:05

좋은글 감사합니다

고도원 로그인박영희

2018.07.21 18:32

날마다기계적으로여는컴퓨터에아침편지는절돌아보게하는메세...
더보기>
느낌한마디 전체보기 >

아침편지 추천하기

마음의 비타민 '고도원의 아침편지'를 소중한 분들과 함께 보세요

지금 아침편지 & 옹달샘에서는...

더보기 >

아침편지를 받는
다양한 방법들

이메일

이메일로 받기

매일매일 이메일로 아침편지를 받아보세요. 주변분들께 추천하셔도 좋습니다.
앱

App(앱)으로 보기

언제 어디서나 모바일애플리케이션으로 아침편지를 만나보세요.
음성

음성 아침편지

고도원 작가의 목소리로 만나는 아침편지
중국어

중국어 아침편지

번역본과 함께 중국어로 읽고 듣는 시간

문의 및 연락

전화1644-8421, 043-723-2033

문의가능시간 화~토 | 09:00~12:30, 13:30~18:00

강연/인터뷰를 요청하시려면?

자세히보기>